일본

"나리타까지 얼마? 궁금하면 500원"

입력 : 2013.04.08 10:02
  • 제주항공 여객기(사진제공=제주항공)© News1
    ▲ 제주항공 여객기(사진제공=제주항공)© News1
  • 제주항공이 '인천~나리타'노선 신규 취항을 기념해 해당 노선 왕복항공권을 500원 특가로 판매한다.

    8일 애경그룹 계열의 제주항공(대표 최규남)은 오는 7월 4일부터 일본 도쿄에 신규 취항하는 항공권 판매를 이날 오전 10시부터 시작하고 왕복항공권을 500원에 판매한다고 밝혔다.

    제주항공은 출발일을 기준으로 7월 4일부터 9월 30일 가운데 성수기(여름성수기 7월 26일~8월 23일, 추석연휴 9월 13일~20일)를 제외한 52일간의 '인천~나리타' 왕복항공권을 500명(1000석)에 한해 500원에 판매한다.

    왕복항공료 500원에 왕복유류세 52달러(USD), 인천공항이용료 2만8000원, 나리타공항이용료 2040엔(JPY)을 포함한 총액운임은 10만9600원이다.(달러로 환산되는 유류세와 엔화로 환산되는 나리타공항이용료의 환율에 따라 변동될 수 있음.)

    이번 취항특가는 이달 30일까지 판매하지만 선착순 판매하는 한정좌석이므로 조기 소진될 수 있다. 제주항공 홈페이지(www.jejuair.net)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에서만 판매한다. 취항특가를 제외한 일반항공권의 최저 왕복운임은 11만9000원(유류세와 공항세 등을 포함한 총액운임은 약 22만8100원)부터 판매한다.
  • 제주항공 '인천~도쿄'노선 운항일정(자료제공=제주항공)© News1
    ▲ 제주항공 '인천~도쿄'노선 운항일정(자료제공=제주항공)© News1
    제주항공의 인천~도쿄 나리타 노선은 7월 4일부터 하루 두 차례 왕복운항을 시작한다. 운항시간은 매일 오전 8시30분과 오후 3시5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하며, 나리타국제공항에서는 오전 11시50분과 오후 6시30분에 출발한다.

    제주항공은 이번 도쿄 취항으로 한일 두 나라의 저비용항공사(LCC) 가운데 유일하게 오사카, 나고야, 후쿠오카에 이어 도쿄까지 일본 4대 도시에 모두 취항하는 항공사가 됐다.

    한편 제주항공은 '소년공화국'이 부른 브랜드송을 소개하고, 소비자가 직접 참여하는 뮤직비디오 제작 이벤트를 홈페이지에서 진행한다. 브랜드송 음악에 맞춰 마우스를 움직이면 항공기가 제주항공의 해외 취항도시들을 지나게 되고 도쿄에 도착하면 뮤직비디오 제작이 완료되는 방식이다.

    제작된 영상은 본인 SNS에 게재할 수 있고, 참가자 가운데 △1등(2명) 인천~나리타 왕복항공권 △2등(50명) 목베개와 멀티아답터 △3등(100명) 제주항공 여권지갑과 네임택 등을 준다. 또한 이 같은 도쿄 취항 온라인 이벤트를 본인의 카페, 블로그 등 커뮤니티에 스크랩하면 인천~나리타 왕복항공권(1명)과 크라제버거 식사권(100명)을 증정한다.
  • 뉴스1
긴배너영역